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백업 프로그램과 유용한 프로그램을 소개하려고 블로그를 만들었습니다. 여러분들의 참여 댓글을 부탁합니다. 앞으로도 계속 프로그램과 하드웨어 필테등 올릴 생각입니다. nukko


본 리뷰는 벤치클럽 에서 제공 하는 정보입니다.
서비스 비용은 무료이며 본 서비스를 받고싶은분은
 서비스신청 버튼을 클릭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AONE INOSYS EK-103 Multimedia Keyboard (Isolation)

컴퓨존 (compuzone.co.kr) 과 Aone 주관 필드테스트입니다.

 

 

현재 수 많은 전자 제품들을 살때, 성능은 기본이고, 대부분 디자인을 주로 보게 되는데요, 키보드도 과거의 식상한 디자인을 넘어, 최근에 소니/애플사 키보드나 기타 새롭게 출시되는 제품들에서 볼 수 있는 isolaiton 방식을 채용한 제품을 Aone에서 새롭게 출시하였습니다.


박스입니다. 잠시 후에 내부를 보면 알겠지만, 키보드에 딱맞는 크기의 박스라 일반적인 키보드보다는 크기가 작더군요. 박스면에는 여타 제품과 마찬가지로 제품의 기본적인 특징이 적혀 있었습니다.


내부를 보게 되면, 스펀지가 외부 충격에도 잘 견디게 제품을 보호하고 있며, 비닐로 포장되어 있었습니다. 그리고 키스킨이 들어 있는 것을 확인 할 수 있었습니다.

제품의 전체적인 모습입니다. 화이트 컬러로 깔끔한 외형을 자랑하며, 일반적인 제품과는 다르게 isolation 방식으로 되어 있어, 키 간 가격이 ?고, 키 높이가 낮으며, 굴곡이 없는 각이진 형태입니다.

인터페이스는 USB 를 채용한 모습이고, 케이블도 전체적인 디자인에 맞춰 흰색으로 되어 있었습니다.

앞서 제품사진은 키스킨을 씌운 모습이고, 해당사진은 키스킨을 약간 벗겨내고 찍어봤습니다. ^^

후면부에 경우 별도의 높낮이 조정은 안 되는 모습이고, 4군데에 미끄럼 방지를 위한 패드가 붙어 있는 모습입니다.

작동 모습입니다. 일반적인 연두색 LED 를 사용한 모습이며, 고휘도 LED가 아니기 때문에 개인적으로는 눈도 편하고 좋더군요. 고휘도 LED의 경우, 좀 자극적인 빛이니까요.

제가 기존에 사용하던 벤큐 팬타크래프 키보드와 크기를 비교해 봤습니다. 사진 각도때문에 왼쪽부분이 약간 뛰어 나온것 같은데.. 정확히 맞췄구요.. 대체적인 크기는 비슷한 모습이었습니다.

다만 키 간 가격이나, 멀티미디어 키를 고려하면, 기존 키보드보다는 길이를 많이 차지하는것을 알 수 있습니다.

요즘은 워낙 얇게 나와서, 두께는 비슷한데요. AONE이 멤브레인이라는 점을 고려하면, 상당히 얇은 것을 짐작할 수 있습니다.


노트북(12인치 키보드) / 벤큐 키보드와의 비교 사진입니다. 키 자체의 크기는 비슷한데 반해, 손가락과 접촉하는 키의 면적은 AONE 의 isolation 타입의 키보드가 더 ?은 모습입니다.

마지막 사진으로는 대충 사용한 모습을 촬영해 봤습니다. 디자인이 좋기 때문에, 화이트 컬러의 넷북이나, 모니터와 놓으면 상당히 잘 어울릴것 같습니다. 저의 경우는 칙칙한 블랙 위주로만 있어서 어울리지는 않네요.. ^^;;

 

----------------------------------------------------------------------------------------------------

 

제품의 구성이나 특징은 위와 같구요.

키감의 경우, 키스킨을 벗겨 놓으면, 멤브레인과 비슷한 느낌이고, 키스킨을 사용하면 펜타그래프와 비슷한 느낌입니다. 키 자체는 탄성이 어느정도 있는 편이구요.

일단 일반적인 키보드의 구조는 아니기 때문에, 노트북을 사용하시는 분이라면, 크게 문제는 없겠지만, 초반에 약간 불편함을 느낄수가 있고, 또한 키 간 간격이 넓기 때문에, isolation 방식의 키보드를 처음 사용한다면, 약간의 적응 기간이 필요할 겁니다. 하지만 몇 번 사용하니 금방 적응되기는 하네요. 키보드 구조가 크게 다른건 아니니까요.

적응에 관련된 단점도 있겠지만, 키 간 간격이 넓기 ?문에, 옆의 키를 잘 못 누르는 오타는 지금까지는 발생하지 않고 있어, 이점이 가장 좋은 것 같습니다. 오타가 자주 생기는 분이라면, 가장 매력적인 점이 아닐까 싶습니다.

부가적인 것들로는 키스킨이 포함되어 있기 때문에 위생상의 이점이 있으며, 어느정도 소음을 감소시키는 효과를 느낄수 있습니다. 그리고 양측면의 기능키는 좀 더 편리함을 제공하겠죠...

이러한 장단점이 있으나, 결국에 가장 큰 매력은 디자인이 아닐까 싶습니다. 기존의 식상한 디자인에서 벗어난 새로운 디자인.. 그리고 만원대의 부담없는 가격은 구입가치가 충분이 있다고 생각되네요. 키보드 자체의 성능도 크게 문제될것도 없고, 디자인을 중시하는 분이라면 상당히 매력적인 제품이 될겁니다.

이걸로 해당 필테를 마치겠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